GRAPHIC/IDENTITY
LETTERING/TYPEFACE

INTERVIEW/ACTIVITY
WORKSHOP


About         ︎          ︎
Exhibition Identity
Park Yoon Young solo exhibition
《YOU, Live! – Twelve-Door Handles》
18 October 2019 – 12 January 2020

Organized by Ilmin Museum of Art Director Kim Taeryung Curated by Cho Juhyun Curatotial Team Kim Kyung Hyun, Park Sunghwan, Lee Sangmi, Hwi Hwang, Lee Sung Eun Publicity Team Kim Yujin, Lee Haewon, Kim Soeun Space Design JAKOB SCHIEL Design & Architecture (JDA) Graphic Design Ha Hyeong won Artist Park Yoon Young Collaborative Artist Theaterraum: der philosophierende Körper (Im Hyoungjin) Sponsored by A selected work for Visual Arts, Arts Council Korea(ARKO), Hyundai Sungwoo Holdings, Hyundai Sungwoo Solite



Exhibition Identity Direction

12개의 공간의 증거의 추적

시나리오의 12개의 장은 어떤 증거를 추적하는 과정이다. 이 12막이 전개되는 모습을 멀리서 보았을 때 “you, live!”가 되는 형식을 상상했다. 병풍이 접혀지는 모습, 무대, 공간이동 모두 3차원적 이미지가 연상되는 것에 착안하여, 작가의 세계관을 입면체로 상정했다. 더 나아가서, 12개의 문고리, 열두 가지 공간이므로 정십이면체를 활용하였다. 12면체의 전개도는 오각형으로 이뤄져 있으며, 이를 여러 방식으로 쪼개고 재결합하여 알파벳을 만들었다. 즉, 핵심 문장인 “you, live!”는 추적한 조각들의 총체가 된다.

문고리 뒤, 궁금증의 존재
문 뒷편의 궁금증이 밝혀지지 않듯이 전개도를 검은 실루엣으로 처리함으로써 각 사건의 연결점을 분명하게 드러내지 않고자 했다.전개도의 열리고 닫히는 특성 역시 문(문고리)과 유사하다고 생각했다. 단지, 전개도는 조합되었을 때 드러난다는 점에서 작동 방식은 다르다. 또한, 작품이 어떤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 궁금증으로 인해 촉발된 일련의 추적 과정 자체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는 점 역시 펼쳐진 전개도와 닮아있다.

패턴
전개도의 조각으로 지면을 균일한 비율의 흑백으로 분할한 패턴을 파생할 수 있다. 오각형 그리드의 네거티브/포지티브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전개도로 공간을 분할하는 방식이다.